‘스케치’ 이동건X정진영, 미래 범죄 처단자의 정의. 단순한 악인이라 말할 수 없는 이유
글쓴이 : 김병화 날짜 : 2018.06.12 14:40



‘스케치’에서 미래의 범죄자를 처단한다는 명목으로 살인도 서슴지 않고 있는 이동건과 정진영. 하지만 이들을 단순히 악인으로만 볼 수 없는 이유는 무엇일까.

지난 9일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스케치: 내일을 그리는 손(이하 스케치)’(극본 강현성, 연출 임태우, 제작 네오 엔터테인먼트, 드라마하우스)의 김도진(이동건)과 장태준(정진영)은 ‘살인’이라는 결과만을 놓고 본다면 악인임에 분명하다. 그럼에도 자신들만의 정의를 구현하고 있는 이들은 ‘정의’라는 가치에 대해 다시 한번 돌아보게끔 한다.

#1. 인간적 연민

김도진은 특전사 출신으로 누구보다 정도만을 지켜왔던 사람이다. 하지만 자신이 집을 비운 사이 연쇄 성범죄자 정일수(박두식)에 의해 사랑하는 아내와 뱃속의 아이까지 한꺼번에 잃었고, 그의 인생엔 슬픔과 분노만이 남았다. 그런 그의 앞에 미래를 보는 남자 장태준(정진영)이 나타나 “더 큰 범죄와 더 많은 피해자를 막기 위해 예비 범죄자를 처단하자”고 제안했다. 도진은 범죄로 희생된 피해자, 그리고 본인처럼 남아있는 사람들의 고통을 만들지 않기 위해서 장태준과 손을 잡았다.

#2. 미래의 범죄자

김도진은 법을 초월한 정의를 실현하기 위해 피도 눈물도 없는 킬러가 됐다. 그리고 지금까지 연쇄 성범죄자 서보현(김승훈), 정지훈의 약혼녀 민지수(유다인), 그리고 아내를 죽인 정일수까지 총 세 번의 살인을 저질렀다. 목격자란 이유로 살해된 민지수를 제외하고, 서보현과 정일수는 모두 또 다른 희생자를 만들 수 있는 범죄자들이었다. 그리고 현재 타깃으로 쫓고 있는 남선우(김형묵) 역시 치명적 결함이 있는 신약 출시를 앞두고 있는 제약회사 사장이다. 만약 남선우를 처단하지 못하면 그 신약으로 인해 수십, 수백 명의 피해자가 생길 것이다.

#3. 신념과 가치의 대립

김도진과 장태준은 범죄자를 미리 처단함으로써 더 많은 희생을 막을 수 있다고 생각한다. 그렇기에 이들은 선과 악의 경계에서 끊임없이 정의에 대한 질문을 던진다. 그들의 비뚤어진 정의는 신념과 가치의 대립으로 이어지기 때문이다. 한 명을 위해 백 명을 희생자로 만들 것인지, 혹은 백 명을 살리기 위해 한 명을 희생할지, 그 판단은 시청자들의 몫이 됐다. 김도진과 장태준의 정의는 어떤 결말을 맞이할까.

‘스케치’, 매주 금, 토 밤 11시 JTBC 방송.

<사진제공= 네오엔터테인먼트, 드라마하우스>


전체 127221 현재페이지 1 / 4241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27221 '밝히는 연애코치' 신동엽X박나래 당황시킨 '연애천재' 임현주의 밀당 꿀팁 공개 김정화 2019.01.22
127220 충남소방헬기 지난해 223건 출동…67명 이송 김정화 2019.01.22
127219 '나쁜형사' 역시 갓하균! 소름 작렬 수사 본능 발동! 이번엔 은행원 연쇄 살인 사건이다! 김정화 2019.01.22
127218 '리갈하이' 정상훈, 미워할 수 없는 야망 변호사 변신! 김정화 2019.01.22
127217 '왕이 된 남자' 여진구, 월화극 장악한 여진구의 美친 존재감 ‘갓진구 매력에 심장이 찔린게야~!’ 김정화 2019.01.22
127216 의왕시, 신나는 겨울 추억 만들기, 레솔레파크 겨울축제 성료 김정화 2019.01.22
127215 알투브이, 프라이빗 밋업 통해 ‘인큐베이션센터’ 25일 공식 런칭 최자웅 2019.01.22
127214 광주시, 시민안전보험 가입 김정화 2019.01.22
127213 광주시 도척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 2019년 제1차 정기회의 개최 김정화 2019.01.22
127212 예산군, 2월부터 가족평장묘 분양 실시 김정화 2019.01.22
127211 예산군, 누수 신고 포상금 지급 시행 김정화 2019.01.22
127210 예산군, 2019년 상반기 지역공동체 일자리 사업 참여자 모집 김정화 2019.01.22
127209 예산군, 2019 겨울방학 스케이트장 무료 운영 김정화 2019.01.22
127208 안산시, ‘2019 국가안전대진단’ 사전준비 척척 김정화 2019.01.22
127207 안산시, 자동차 환경개선부담금 연납 신청하면 10% 할인 김정화 2019.01.22
127206 안산시, 최용신 선생 84주기 추모행사 개최 김정화 2019.01.22
127205 안산시, 홍역 확산대비 어린이 MMR 가속접종 실시 김정화 2019.01.22
127204 안산시, ‘전문가가 알려주는 엄마표 영어 성공법’특강 김정화 2019.01.22
127203 안산시, 민방위교육 강사 20명 위촉 김정화 2019.01.22
127202 구리시 수택자율방범대, 수택1동에 라면 50박스 전달 김정화 2019.01.22
127201 구리시, 홍역 대비 예방 수칙 준수·위생 관리 철저 당부 김정화 2019.01.22
127200 ‘볼빨간 당신’ 최대철, 부모님 제주도 리마인드웨딩 준비 ‘감동 예고’ 김정화 2019.01.22
127199 아산시 청년위원회, 2019년도 역동적인 청년친화도시 조성을 위한 정기총회 개최 김정화 2019.01.22
127198 아산시 온양2동, 연탄보일러 사용 저소득 가정에 나눔 봉사 실시 김정화 2019.01.22
127197 아산시 대천서부수협 아산배방지점, 배방읍에 사랑의 백미 전달 김정화 2019.01.22
127196 아산시 초사골 쭈꾸미, 송악면 행복키움추진다과 행복키움 후원 협약 체결 김정화 2019.01.22
127195 아산청년협동조합 그려, 사랑의 후원물품 전달 김정화 2019.01.22
127194 부산시, 영호남, 국가의 미래와 지역 균형발전을 위해 한목소리 김정화 2019.01.22
127193 부산시, 맞춤훈련으로 청장년 취업 지원한다 김정화 2019.01.22
127192 부산시, 「부산청년 우리집」에 입주할 청년을 모집합니다 김정화 2019.01.22
 1  2  3  4  5  6  7  8  9  10 다음  42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