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L9’ 구구단, 9인 9색 무한매력 발산..다재다능한 끼 아낌없이 선사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17/04/09 [10:37]
▲ ‘SNL9’ 구구단 <사진출처=젤리피쉬>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SNL9’에 출연한 걸그룹 구구단이 9인 9색 무한 매력을 발산하며 토요일 밤을 뜨겁게 달궜다.

 

구구단은 지난 8일 방송된 케이블 채널 tvN 인기 예능프로그램 ‘SNL 코리아9’(이하 ‘SNL9’)에 호스트로 출연했다. 구구단은 이날 방송에서 그동안 음악 무대에서 보여주지 못했던 다재다능한 끼를 아낌없이 선사하며 ‘뀨단 매직’을 발휘했다.

 

구구단은 최근 활동 중인 두 번째 미니 앨범 ‘나르시스(Act.2 Narcissus)’ 타이틀곡 ‘나 같은 애’ 무대를 선보이며 상큼하고 활기찬 모습으로 힘차게 시작을 알렸다. 멤버들은 방송 내내 코믹한 연기와 파격적인 분장까지 완벽 소화하며 망가지는 모습도 불사해 시청자들에게 큰 웃음을 선사했다.

 

구구단은 ‘SNL9’ 첫 코너 ‘걸그룹 구조조정’에서부터 멤버별로 다채로운 매력을 발산했다. 세정은 김준현을 업으며 힘세정의 면모를 선보인 데 이어 막내 혜연은 도라에몽 성대모사와 보이 그룹 댄스를 완벽히 소화하는 등 다양한 개인기를 뽐내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어진 ‘라라랜드’ 코너에서 엠마 스톤 역을 맡은 세정은 신동엽과 함께 능청맞은 코믹 연기를 이어갔으며, ‘미운 우리 프로듀스 101’에서는 카리스마 넘치는 트레이너로 깜짝 등장해 신스틸러로서 면모도 선보였다.

 

‘미국 결혼과 한국 결혼’이라는 한국과 미국의 결혼 문화를 풍자하는 코너에서는 나영과 하나가 각국에서 결혼을 준비하는 신부역을 맡아 디테일한 연기를 펼쳐 눈길을 끌었다.

 

‘3분 후배’에서는 구구단 9멤버의 9가지 매력을 모두 엿볼 수 있었다. 미나는 애교 빼면 시체인 후배 역을 연기해 애교 끝판왕의 면모를 뽐냈으며, 나영은 농익은 후배로 등장해 매혹적인 농염함으로 보는 이들을 사로잡았다.

 

또한 인형 같은 외모의 미미는 진짜 인형으로 출연했고, 혜연은 만찢녀 캐릭터를 예고했지만 도라에몽 분장으로 등장하는 등 아홉 멤버 모두 개성 넘치는 코믹 연기를 선사했다.

 

긴장감 넘치는 생방송으로 진행된 ‘SNL9’ 방송이 끝나고 클로징에서 구구단 세정은 “멤버들 한 명 한 명 재밌게 연기해서 즐거웠다. 다음에 또 초대해달라”며 출연 소감을 밝혔고 미나는 “방송할 수 있게 도와주신 분들 모두 감사하다”고 감사 인사를 전해 훈훈한 분위기로 마무리했다.

 

한편, ‘SNL9’에 출연해 넘치는 끼와 흥으로 대중에게 ‘뀨단 매직’을 선사한 구구단은 두 번째 미니 앨범 ‘나르시스’의 타이틀 곡 ‘나 같은 애’로 큰 인기를 얻고 있다.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