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이시언, 좌충우돌 시즈오카 여행기 2탄..업그레이드 빙구美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17/05/19 [22:51]
▲ ‘나 혼자 산다’ 이시언 <사진출처=MBC>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나 혼자 산다’ 1얼 이시언이 노천온천-소바-패러글라이딩에 이르는 바람 잘 날 없는 시즈오카 여행기 2탄을 공개한다. 그가 좌충우돌했던 시즈오카 여행 1탄에 이어 2탄에서는 업그레이드된 빙구美를 방출하며 시청자들에게 더욱 빵 터지는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19일 밤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기획 김영진 / 연출 황지영 임찬) 205회에서는 1얼 매력을 세계로 퍼트린 이시언의 시즈오카 여행 두 번째 이야기가 공개된다.

 

우선 이시언이 일본 여행을 제대로 만끽하면서도 1얼의 매력을 무한대로 뿜어내는 스틸이 공개돼 시선을 강탈한다. 스틸 속 그는 노천온천의 뜨거운 물에 오두방정을 떨면서 온천욕을 즐기고 있어 폭소를 자아낸다. 또한 그가 시즈오카의 특산품인 고추냉이를 잔뜩 넣은 소바를 입에 문 채 엄지를 척 올리고 있어 특유의 빙구미를 더하고 있다.

 

특히 이시언은 패러글라이딩하면서 우여곡절의 정점을 찍었다는 제작진의 전언이다. 패러글라이딩장에 도착한 그는 “뭐야! 눈 오는데?”라며 궂은 날씨에 당황하는가 하면, 강풍에 패러글라이더가 이리저리 흔들리자 일본 하늘을 비명으로 가득 채웠다는 후문이다.

 

이시언은 이 같은 야단법석 여행 속에서도 유카타와 나막신을 장착하고 숙소 주변을 돌아다니고, 대나무 숲 한가운데에 놓인 평상에 누워 힐링하는 등 일본 시골의 분위기도 만끽했다고 전해져 다양한 활동을 보여줄 일본여행에 시청자들의 기대가 폭발하고 있다.

 

더욱 파란만장해져 돌아온 ‘세 얼간이’ 맏형 이시언의 시즈오카여행 2탄과 그가 보여줄 어리바리 여행의 끝은 19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나 혼자 산다’는 1인 가구 스타들의 다채로운 무지개 라이프를 보여주는 싱글 라이프 트렌드 리더 프로그램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