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생명산업고, ‘작은 평화의 소녀상’ 전달식 진행

임창용 기자 | 기사입력 2017/09/13 [21:21]

 

 

▲ 보은군과 보은평화의소녀상건립추진위원회는 충북생명산업고등학교에 작은 평화의 소녀상을 전달했다. (C)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충북생명산업고등학교는 13일 오전 9시 학생들과 교직원, 보은군수와 보은교육청 교육장 등이 참석하여 작은 평화의 소녀상전달식을 가졌다.

 

이 전달식은 충북 유일의 위안부 피해 이옥선 할머니(87)가 생존해 있는 충북 보은에 평화의 소녀상을 건립하기 위한 운동에 충북생명산업고 학생들과 교직원들이 자발적으로 성금을 모아준 것에 대해 보은군과 보은평화의소녀상건립추진위원회에서 감사의 마음을 전달하기 위해서 마련됐다.

 

작은 평화의 소녀상전달식에 참여한 한 학생은 일본 정부의 공식적인 사죄를 바라는 마음으로 평화의 소녀상이 꼭 만들어졌으면 좋겠다는 생각에 모금에 참여하였는데, 이렇게 우리 학교에 작은 평화의 소녀상을 세우게 되어 뜻깊게 생각하며 아픔이 담겨 있는 작은 평화의 소녀상을 보며 우리 역사를 잊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충북생명산업고 박선수 교장은 우리학교에 세워진 작은 평화의 소녀상을 보며 아픈 역사를 교훈 삼아 앞으로 나아가는 미래 교육의 장이 되도록 하겠다며 보은군과 보은평화의소녀상건립추진위원회에 감사의 뜻을 전했다.

 

 


원본 기사 보기:충북 브레이크뉴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