롤 올스타전 대진 확정..LCK 첫 경기 언제?

정민우 기자 | 기사입력 2017/12/05 [09:48]

▲ 롤 올스타전 대진 공개     © 라이엇 게임즈


브레이크뉴스 정민우 기자=
미국 로스엔젤레스에서 오는 7일부터 10일까지 개최되는 ‘2017 리그 오브 레전드 올스타전’의 출전 선수 및 경기 일정, 대진이 공개됐다.

 

5일 라이엇 게임즈에 따르면 출전 선수들은 각 지역에서 높은 인기를 구가하는 선수들로 5개 포지션별 1명씩 선정됐다.

 

한국(LCK)에서는 ‘CuVee’ 이성진, ‘Ambition’ 강찬용, ‘Faker’ 이상혁, ‘PraY’ 김종인, ‘GorillA’ 강범현 선수가 선정됐으며, 선수 투표를 통해 한상용 감독이 코치로 선임됐다.


아울러 올해 롤드컵에서 대활약한 중국(LPL)의 ‘Uzi’, 대만/홍콩/마카오(LMS)의 넘버원 정글러 ‘Karsa’, 북미(NA LCS)의 슈퍼스타 ‘Bjergsen’, 유럽(EU LCS)의 ‘Rekkles’ 와 ‘sOAZ’ 등이 출전 선수로 뽑혔다.

 

또한, 유럽의 ‘IgNar’ 이동근, 터키의 ‘Frozen’ 김태일 등 세계 각지에서 활동하고 있는 한국인 선수들이 외국인 신분에도 불구, 올스타전 출전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출전 선수와 함께, 올스타전에서 진행되는 지역대항전 및 1대1 토너먼트 대진도 공개됐다.

 

지역대항전 조별리그는 8일과 9일 오전 8시 15분부터 4경기씩 진행된다. A조에는 LCK, LMS, EU LCS, 터키(TCL) 올스타 팀이, B조에는 NA LCS, 동남아시아(GPL), 브라질(CBLoL), 중국(LPL)이 속해 이틀 동안 단판승제 풀리그를 진행한다.

 

각 조에서 좋은 성적을 거둔 4팀은 10일 오후 12시 15분부터 진행되는 3전 2선승제의 준결승전에 진출한다. 결승전은 11일 오전 11시 15분부터 5전 3선승제로 진행된다.

 

지역별로 2명의 선수가 참가하는 1대1 토너먼트  출전 선수와 대진도 공개됐다. 각 지역별 2명의 출전 선수는 코치가 직접 선정하며, 한국에서는 ‘페이커’ 이상혁 선수와 ‘프레이’ 김종인 선수가 참가합니다.

 

8일과 9일 오후 2시 15분부터 1대1 토너먼트가 진행되며, 이 결과에 따라 10일 오전 8시 15분부터 4강전이, 11일 오전 8시 15분부터 대망의 결승전이 펼쳐진다. 한국의 이상혁 선수가 8일 1대1 토너먼트 첫 경기부터 나설 예정이라 많은 팬들이 관심을 가질 것으로 예상된다.

 

break9874@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