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포스트 설 명절..건강가전·완구 최대 55% 할인 실시

최애리 기자 | 기사입력 2020/01/22 [16:30]


브레이크뉴스 최애리 기자=
이마트가 명절 직후 건강·완구 수요를 잡기 위해 할인행사를 펼친다.

 

이마트는 오는 29일까지 건강가전/식품 및 완구, 청소용품 등 총 200여 종의 행사상품을 최대 55%까지 저렴하게 선보인다고 22일 밝혔다.

 

일반적으로 명절 연휴 직후는 대표적인 유통가 비수기로 여겨지는 만큼, 이마트는 해당 기간 고객들이 주로 찾는 상품이 무엇인지 분석해 맞춤형 행사를 준비하게 됐다.

 

먼저, 제수음식 마련과 귀성길 운전 등으로 인해 쌓인 피로를 풀기 위한 건강가전, 건강식품을 저렴하게 선보인다.

 

이마트가 2019년 매출을 분석한 결과 설, 추석 직후 1주일간 안마의자·안마기 매출이 당해 연도 주간 평균 대비 각각 71.2%, 108.3%씩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트렌드를 반영해 이마트는 행사 기간 명절 피로를 달래줄 ‘코지마 안마의자 마스터(CMC-A100, 418만 원)’, ‘바디프랜드 안마의자 엘리자베스(238만 원)’를 행사카드 결제 시 최대 15% 가량 저렴하게 판매하며, ‘클럭 미니마사지기(S+대왕패드 2입팩)’도 정상가 7만9800원에서 2만 원 할인된 5만9800원에 선보인다.

 

건강식품 대표 상품으로는 ‘고려은단 진심을 담은 아연/철분/엽산 3종(각 30정)’을 각각 기본가 1만 8천 원에서 50% 할인된 9000원에 판매하고, 이마트e카드 추가 10% 할인혜택(할인가 8100원)을 제공한다.

 

또한, 명절 기간 고칼로리 음식을 섭취해 고민인 고객들을 위해 체지방 감소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칼로바이(21포X2입)’를 정상가 대비 20% 저렴한 1만 9800원에 판매하고, 이마트e카드 결제 시 추가로 30%(할인가 1만3860원)를 할인해준다.

 

크리스마스, 어린이날과 더불어 완구 대목으로 자리잡은 명절 시즌을 맞아 아이들이 좋아하는 완구도 풍성하게 기획했다.

 

이마트는 오는 2월 5일까지 레고 클리어런스를 진행해 ‘베트케이브’, ‘스타워즈 제국군 AT홀러’ 등 총 46종의 상품을 40% 할인해 판매하고, 레고 7만 원 이상 구매 시 사은품으로 레고 찍찍이 쥐(전점 5300개 한정)를 증정하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남아완구 최고의 인기를 구가하는 헬로카봇 시리즈의 신상품도 준비해 ‘헬로카봇 이구아드롭쿵’은 4만4000원에, ‘헬로카봇 프라임 2종(디스크캐논/그리핑크스)’은 각 2만4000원에 판매한다.

 

겨울철 불청객 미세먼지가 기승을 부리며 관련용품 판매가 늘고 있는 가운데 청소용품, 위생용품 행사도 진행한다.

 

이미 1월 들어 20일까지 이마트 청소기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20.5% 늘어났으며, 공기청정기 판매도 50.5% 증가했다. 청소도구, 봉걸레 매출신장률도 각각 25.7%, 8.2%를 기록했다.

 

이마트는 이러한 수요를 겨냥해 이마트 단독 운영 모델인 ‘일렉트로룩스 에르고라피도 청소기(ZB3104)’를 12만7000원에 선보이고, ‘LG A9 청소기(A9479IH)’는 96만원에 판매한다. A9은 이마트앱 할인을 통해 4만 원 할인된 92만원에도 구매가 가능하다.

 

‘삼성 블루스카이 공기청정기(AX60R5080WFD)’를 40만9000원에 판매하며, 행사카드 결제 시 5만 원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이 외에도 ‘크리넥스 수앤수 실키 소프트 물티슈(70매X6롤)’, ‘스카트 향균 클리어 핑크 행주타월(45매X3롤)’을 각 1만2900원에 1+1으로 준비했으며, ‘주거세정용 유한락스 욕실용/주방용/곰팡이용((각 900mlX2입)’을 각각 7650원에 판매한다.

 

이마트 최훈학 마케팅 담당은 “유통가의 대표적 비수기로 꼽히는 명절 직후를 대비해 고객들이 가장 필요로 하는 품목 위주로 행사를 기획하게 됐다”며 “주요 상품을 최대 55% 저렴하게 준비한 만큼, 이번 행사가고객들에게 실질적으로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break9874@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