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생당 “민주당, 서울·부산 시장 후보자를 공천하지 마라“ 지적

민생당 양건모 대변인 “후보출마 하지 않겠다, 당헌에까지 규정 국민과 약속” 논평

박정대 기자 | 기사입력 2020/10/30 [17:08]

▲ 양건모 민생당 대변인.  ©브레이크뉴스

민생당 양건모 대변인은 30일 발표한 “더불어민주당은 서울·부산 시장 후보자를 공천하지 마라“ 제하의 논평에서 "더불어민주당은 성추행 문제로 공석이 된 서울·부산 시장 보궐선거에 후보자를 공천하지 마라. 보궐선거비용이 838억 추가로 드는 것도 문제이지만, 더불어민주당 출신이 문제가 돼서 보궐선거를 하면, 후보출마를 하지 않겠다고 스스로 당헌에까지 규정하며 국민과 약속했었다."고 지적했다.

 

이어 이 논평에서 “2015년 당시 당 대표였던 문재인 대통령은 새누리당 단체장이 선거법 위반으로 공석이 되자, 보궐선거가 열리는 현장을 찾아 “재·보궐선거 원인제공 정당은 후보를 내지 말아야 한다.”라고 목소리를 높였고, ‘반면교사’ 삼겠다며 당헌 제96조 2항에 ‘당 소속 선출직 공직자가 부정부패 사건 등 중대한 잘못으로 그 직위를 상실하여 재·보궐선거를 실시하게 된 경우 해당 선거구에 후보자를 추천하지 아니한다.’고 명확히 규정하였다“면서 ”차라리, 정부와 여당이 ‘2015년에 잘못 판단했다. 차기 대통령 선거를 위해 서울이나 부산시장 선거에 한 명은 출마해야겠다.’고 솔직하게 말하고 대국민 사과하는 게 낫겠다. 자신들의 잘못을 전 당원 투표라는 것으로 대치시키고, 수십만 당원을 도덕적 범죄에 가담시키는 정부와 여당의 리더십을 보며 당혹감을 감출 수가 없다. 역사는 이런 무책임하고 비도덕적인 행태를 분명히 기록할 것이다. 손으로 하늘을 가리려는 것도 아니고. 더불어민주당은 서울·부산 시장 후보자를 공천하지 마라“고 촉구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Minsaeng Party's “Democratic Party should not nominate candidates for Seoul and Busan mayors”

Minsaeng Party spokesman Yang Gun-mo commented, “I will not run for candidates, make a commitment to the public even to the Party Constitution”

-Reporter Park Jeong-dae

 

 

Minsaeng Party spokesman Yang Gun-mo said in a commentary under the heading “The Democratic Party should not nominate candidates for the mayor of Seoul and Busan” announced on the 30th. It is also a problem that an additional 83.8 billion won in the by-election cost is a problem, but the Democratic Party has also made a promise to the public by deciding that he will not run for a candidate if he is from the Democratic Party.

 

In this commentary, “President Moon Jae-in, who was the party's representative at the time, in 2015, said, “When the Saenuri Party leader is vacant due to a violation of the election law, a by-election will be held. In the event that an elected public official belonging to the party loses his or her position due to a serious error such as a corruption case, according to Article 96 (2) of the Party Constitution, saying that he will become a'half-side teacher', no candidate is recommended to the relevant constituency. It was clearly defined as “.” Rather, the government and the ruling party made a mistake in '2015. It would be better to say honestly and apologize to the public by saying, “I will run for the mayoral election of Seoul or Busan for the next presidential election.” They can't hide their feelings of embarrassment as they see the leadership of the government and ruling party replacing their faults with the vote of former party members and engaging hundreds of thousands of party members in moral crimes. History will clearly document this irresponsible and immoral behavior. I'm not trying to cover the sky with my hand. In addition, the Democratic Party urged not to nominate candidates for the mayor of Seoul and Busan.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